방탄소년단 "'유 퀴즈', 7명 만장일치로 나가고 싶던 예능"
방탄소년단이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tvN
방탄소년단이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한다. / 사진제공=tvN


방탄소년단이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 '흥탄소년단'의 면모를 드러내며 유쾌한 에너지를 전한다.

오는 24일 저녁 8시 40분 방송되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99회은 방탄소년단 특집으로 꾸며진다. 전 세계적으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글로벌 슈퍼스타 방탄소년단의 일곱 멤버가 앞서 '유 퀴즈'에 단독 출연을 알려 큰 관심을 모은 바 있다. 특집 방송이 하루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유 퀴즈' 측은 안방 1열 본방 사수를 부르는 단체 스틸 이미지를 공개하며 멤버들의 출연 계기를 전했다.

방탄소년단 멤버 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은 '유 퀴즈'에 출연하게 된 이유를 묻자 "7명 모두 만장일치로 나가고 싶었던 예능 프로그램"이라고 대답하며 구체적인 특집 명을 꼽는 등 '찐 자기님' 면모를 보였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들은 시작부터 꽉 채운 오디오와 리액션으로 활기찬 녹화 분위기를 이끌었다. 빌보드 1위의 자리에 올랐을 때 느꼈던 솔직한 기분부터 2018년 대중문화예술상 단체 사진 촬영 비하인드까지 궁금했던 이야기들을 묻고 대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녹화 당일, 큰 자기 유재석과 아기자기 조세호 또한 떨리고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유재석, 조세호와 방탄소년단 멤버들은 녹화가 진행될수록 점점 무르익는 티키타카와 케미스트리를 발산했다. 이에 유재석, 조세호는 멤버들의 입담에 감탄을 표했다. 자기님이 된 멤버들은 '유 퀴즈'에 완전히 녹아 들어 진정성 있는 토크, 순도 100%의 리액션, '흥탄소년단'의 면모를 보였다고 해 더욱 기대를 모은다.

'유 퀴즈 온 더 블럭' 방탄소년단 특집은 오는 24일 저녁 8시 40분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