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 신지 소개팅 주선
신지 "지난해 이별. 당분간 혼자 있는 게 좋아"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 화면.


혼성그룹 코요태 멤버 신지가 작년에 남자친구와 이별했다고 밝혔다.

지난 21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이상민, 김준호, 오민석 등에게 신지와의 소개팅을 주선한 김종민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김종민은 "고소영-장동건, 손예진-현빈이 친구에서 연인이 됐더라. 어릴 땐 모르다가도 나이 들어서 새로운 모습을 발견할 수 있다. 그래서 새롭게 보자는 의미로 이 자리를 마련했다"며 이상민, 김준호, 오민석에게 소개팅을 주선했다.

세 사람의 소개팅 상대는 신지. 신지는 “이상한 사람이네”라고 말했지만, 김종민은 “모른다. 감정이 쌓일 수 있다”고 했다.

신지와 단둘이 이야기를 나눌 시간이 주어지자 이상민은 "남자친구가 지금 없냐"고 물었다. 이에 신지는 "지난해 헤어졌다. 당분간은 혼자 있는 게 좋더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이상민은 "요즘 나는 많이 슬프다. 내가 키우는 또또도 많이 아프다"며 슬픈 이야기를 꺼냈고, 김종민은 "무슨 소개팅 자리에서 슬픈 이야기를 하냐"며 타박해 웃음을 자아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