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X황성재 출연
아들과 쇼핑, 데이트?
"엄마와 정반대 성격"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최정원이 박해미의 아들을 칭찬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설 기획 가족 가왕전 특집이 그려졌다.

박해미는 장성한 아들 황성재와 함께 팀을 이뤄 '불후의 명곡'에 출연했다. 그는 "아들과 쇼핑을 갔는데 누가 연하남과 데이트한다는 걸 올렸더라"라고 말했고, 아들 황성재는 "띠동갑 세 바퀴다"라고 말했다.

김신영은 "여기서 진짜 보고싶은 사람이 있었다던데?"라고 물었고 황성재는 "최정원 선생님이다. 엄마도 대단하지만 엄마는 엄마다. 정말 존경한다. 뮤지컬계에서도 정말 착하시고 엄마와 정반대되는 성격이시다"라고 말했다.

최정원은 "뮤지컬 무대에 섰다는 말을 듣고, 무대를 봤다. 많은 선배들이 자리를 뺏기겠다는 생각을 했다. 여러 가지 색깔을 많이 갖고 있어서 천재성이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극찬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