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년지기 절친 출연
새해 신상 간식 게임
눈물겨운 러브콜 '폭소'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제공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제공


2일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발라드 듀오 조남지대의 남창희와 조세호가 출연해 꽉 찬 웃음을 전한다.

이날 스튜디오를 찾은 남창희와 조세호는 남다른 개그 본능으로 눈길을 끌었다. 조남지대 신곡 발매를 앞두고 있다는 두 사람은 태연에게 피처링을 부탁, 가창비까지도 지급할 의사가 있음을 밝혀 폭소를 안겼다. 또한 열정적으로 라이브 무대를 시작했지만 예상치 못한 불협화음을 보여줬고, 세트장의 정육점 배경 탓에 "행사 온 거냐"는 놀림도 받았다.

이후로도 남창희와 조세호는 특급 예능감을 분출하며 현장을 쥐락펴락했다. 자가격리 해제로 2주 만에 MC로 돌아온 붐 역시 더욱 강한 존재감으로 분위기를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한편 이날 받아쓰기에는 붐이 멤버로 활동했던 '레카'의 노래가 나왔다. 키는 "이걸 맞히면 우리에게 성취감이 있을까요?"라고 반문했고, 도레미들 역시 "새해 첫날부터 이게 뭐냐"고 거세게 항의했다. 더욱이 예상치 못한 고난도 문제로 혼란이 계속되자 냄새로 문제를 맞히는 문세윤은 "악취가 가득하다"며 안타까워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남창희와 조세호의 팽팽한 신경전도 재미를 더했다. 노래는 물론 받쓰에서도 불협화음을 이어가던 두 사람은 세 번이나 몸싸움을 벌였다. 녹화 초반 이들을 말리던 도레미들도 어느새 재미 들린 듯 몸싸움을 따라하기 시작했다. 이를 지켜보던 신동엽은 "이런 콩트에 웃으면 안 되는데 웃게 된다. 진짜 맛 없는거 먹으면서 배 채우는 느낌"이라고 한탄해 모두를 포복절도하게 했다.

이 밖에도 이날 방송에서는 새해맞이 신상 게임인 '짤출찾(이 짤의 출처를 찾아서)'이 출제됐다. 온라인을 뜨겁게 달군 레전드 짤이 줄줄이 등장해 시선을 강탈했다. 태연은 '소라게 짤'을 실감나게 재현하는가 하면, 김동현의 바보력을 능가하는 활약으로 한해로부터 "태연 누나 정말 어마무시하다"는 극찬을 듣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주워먹기의 달인 신동엽을 향해 직언을 날린 박나래, 개인기 퍼레이드를 선보인 남창희까지 2021년에도 계속되는 꿀재미의 향연은 오늘 방송에서 모두 확인할 수 있다.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태연, 박나래, 문세윤, 김동현, 키, 한해,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