훈훈한 공동수상
"지미유 축하하러 왔는데"
'이효리'에게 고마움 전해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 사진 = MBC 방송 캡처


'2020 MBC 방송연예대상' 엄정화와 제시가 우수상을 공동수상했다.

29일 밤 방송된 '2020 MBC 방송연예대상'에는 전현무, 장도연, 안보현의 사회로 진행됐다.

이날 뮤직&토크 부문 우수상에는 '놀면 뭐하니?' 엄정화와 제시가 수상했다.

엄정화는 자신의 이름이 호명되자 크게 놀라며 무대에 올랐다. 그는 "오늘은 지미유 축하해주러 왔는데 이렇게 상까지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효리가 나를 불러줘서 이렇게 환불원정대 할 수 있어서 고맙다. 김태호 PD 정말 감사하다. 너무나 큰 선물을 받았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또, 제시는 "정말 감사하다. 효리 언니, 정말 감사하다. 내가 많이 시끄럽게 말해도 많이 사랑해주셔서 감사하다. 매니저 오빠, 늘 고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