힙합씬 노부부 출연
촌철살인 멘트 폭격
'기쁨라사' 사장님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 / 사진 = tvN 제공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 / 사진 = tvN 제공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에 힙합씬의 노부부, 래퍼 넉살과 던밀스가 찾아온다.

12일 오후 방송되는 tvN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 2회에서는 수십 년을 함께 살아온 듯한 케미로 일명 국힙(국내 힙합) 노부부라 불리는 래퍼 넉살과 던밀스가 옷에 대한 고민을 안고 기쁨라사를 방문한다.

그간 배정남은 마른 체형을 보완할 수 있는 맞춤형 코디를 시작으로 KCM에게는 과거의 패션을 청산할 수 있는 아이템을 알려주는 등 전문적인 눈썰미와 손길로 손님들의 옷 고민을 해결했다. 이 과정에서 손님을 위한 직언은 웃음과 공감을 선사하기도.

이날 방송에서도 배정남의 촌철살인 멘트는 계속된다는 후문이다. 무엇보다 배정남은 귀여운 분홍색 비니를 쓰고 온 던밀스를 보며 시크하게 만들어 주고 싶다고 해 기대를 높인다. 또한 넉살에게 옷을 입혀주던 중 탈의실 밖으로 나와 당황한 듯한 표정을 지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과연 넉살과 던밀스는 어떤 옷 고민을 가지고 있는지, 배정남의 패션 솔루션을 받고 재탄생한 국힙 노부부의 모습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악마는 정남이를 입는다'는 원조 패셔니스타 배정남이 세상 어디에도 없던 '원앤온리' 고민 맞춤형 남성 전문 옷가게 '기쁨라사'의 사장님으로 분해 유일한 직원 조재윤과 고객들의 다양한 옷 고민을 해결하는 프로그램이다. 5분 편성물로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20분,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 방송 전에 만날 수 있으며, 본 방송 이후 유튜브 '채널 십오야'에서 풀버전이 공개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