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에일리, BJ 뜨뜨뜨뜨와 열애설 해명
"평소 팬, 만난 적 없지만 같이 게임"
"열애설 그렇게 싫진 않았다" 쿨한 팬심 고백
'비디오스타' 에일리, BJ 뜨뜨뜨뜨와 열애설 해명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비디오스타' 에일리, BJ 뜨뜨뜨뜨와 열애설 해명 /사진=MBC에브리원 방송화면 캡처


'비디오스타' 가수 에일리가 BJ 뜨뜨뜨뜨(석주형)와의 열애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6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는 에일리를 비롯해 가수 골든(지소울), 박혜원(흰), 임한별, 티아라 출신 소연, 낙준(버나드박)이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게스트들에게 "노래 실력으로 이성에게 어필한 적 있냐"는 질문을 던졌다. 이에 박혜원을 제외하고 모두 손을 들었다. 특히 에일리는 "잘 보이고 싶으면 빅마마 선배님의 '체념'을 부른다. 하지만 이건 뽐내기 용으로 부르는 것"이라면서 "고백용으로는 양파의 '스페셜 나이트'를 부른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김숙은 "최근에 이 노래를 부른 적 있냐"고 물었고, 에일리는 "없다. 올해와 작년, 재작년에도 없다"고 말했다. 그러자 MC들은 "최근 핑크빛 소식이 있지 않았냐"면서 게임 BJ 뜨뜨뜨뜨와의 열애설에 대해 언급했다.

에일리는 "뜨뜨뜨뜨님이라고 유명한 BJ분이시다. 내가 유튜브 채널에서 팬이라고 얘기를 했는데 그분이 본인 방송에서 언급했다. 너무 좋다고 했더니 다음에 기회가 되면 함께 게임을 하자고 했다. 그래서 '난 성덕이다'고 했더니 그게 열애설처럼 기사가 났다"고 해명했다.

BJ 뜨뜨뜨뜨와 실제로 만남을 가진 적은 없다고. 에일리는 "따로 만난 적은 없고 같이 게임은 했다"면서 "열애설이 나고 나도 재미있었다. 그렇게 싫지도 않았다"고 쿨하게 팬심을 드러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