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짧은햇님, 이런 모습 처음
"꼭 드셨으면 좋겠다"
수줍은 인사+악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 사진 = tvN 영상 캡처


'놀라운 토요일' 입짧은 햇님이 김대명에 팬심을 보였다.

5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는 영화 '돌멩이' 김의성, 김대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입짧은 햇님은 김대명에게 "정말 좋아한다. 이상형이라고 내 방송에서도 밝힌 적이 있었다"라며 수줍은 모습을 보였다.

이어 김대명은 "영상 잘 봤다"라며 입짧은 햇님에게 인사를 건넸고, 입짧은 햇님은 "문제 잘 맞히셔서 꼭 드셨으면 좋겠다"라며, 그동안 한 번도 하지 않았던 인사를 건네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대명이 박남정이 '비에 스친 날들'을 맞히기 위해 정답존으로 향했고 입짧은 햇님은 먹방을 멈추고 입을 닦고 김대명과 수줍게 악수를 하기도 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