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대세 떴다
'내 인생의 고속도로'
DJ 붐도 반했다
'붐붐파워' 강태관 / 사진 = SBS 영상 캡처
'붐붐파워' 강태관 / 사진 = SBS 영상 캡처


가수 강태관이 넘치는 흥으로 청취자들과 만났다.

강태관은 17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붐붐파워'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강태관은 "신인 트로트 가수"라고 소개한 뒤 DJ 붐과 게스트 천명훈과 함께 싸이의 '나팔바지'를 선보이며 흥 넘치는 오프닝을 열었다. 이어 천명훈은 강태관에 대해 "판소리를 해서 그런지 기본기가 정말 탄탄하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강태관은 김연자의 '10분 내로'를 즉석 라이브로 꾸몄다. 파워풀한 고음과 현란한 마이크 퍼포먼스까지 흥 넘치는 무대로 청취자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이어 강태관은 "희망적인 메시지가 담긴 노래"라고 신곡 '내 인생의 고속도로'를 소개한 뒤 무대를 꾸몄다. 자리에서 댄스 퍼포먼스까지 잊지 않은 강태관은 구성진 보이스로 '내 인생의 고속도로'를 열창했다.

끝으로 강태관은 "13일부터 챌린지를 하고 있다. 내 곡을 커버해서 해시태그를 올리면 조영구 작곡가님의 선물로 드리고 앨범 제작도 가능하다"라며 "앞으로도 신인가수 강태관 많이 사랑해달라"고 알찬 홍보까지 잊지 않았다.

한편, 강태관은 다양한 방송 출연과 '내일은 미스터트롯 대국민 감사콘서트' 등을 통해 활발할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