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원, 박보영과 스캔들 해프닝

여진구, '김희원 스캔들' 검색 후 깜짝 놀라
성동일 "김희원 스캔들 상대 봤냐? 삼촌 뻘"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김희원의 스캔들 언급에 여진구가 '동공지진'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25일 방송된 tvN '바퀴 달린 집'에서는 두 번째 집들이 손님으로 배우 공효진이 출연했다. 공효진은 김희원에게 반가움을 보이면서 "스캔들도 나고 그래서 전화를 해보려 했다"고 말했다.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공효진이 언급한 김희원의 열애설은 올해 초 불거졌다. 21세 연하인 배우 박보영과 김희원이 서울과 양평 등지에서 함께 식사하는 모습이 목격됐다며 "교제하는 것이 아니냐"는 보도가 나온 것.

이에 김희원과 박보영 측 모두 "열애설이라니 황당하다"며 "사실이 아니다"고 해명한 바 있다. 친한 선후배 사이인 김희원, 박보영이 다른 지인들과 함께 식사를 한 자리였는데 오해가 불거졌다는 것.

특히 박보영은 자신의 팬카페에 "좋은 선후배 사이다. 밥도 자주 먹는다. 차도 마신다. 제가 소속사가 없어서 반박기사는 어렵지만 이렇게 말씀드린다"면서 김희원과 스캔들에 직접 입장을 밝히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희원은 "(박보영과 스캔들이) 황당했다"며 "난리가 났다길래 '아니다'고 하고 말았고, 신경도 쓰지 않았다"며 "사람들이 '축하한다'고 하길래, '정말 축하하냐? 감사하다'고 그러고 말았다"면서 당시 상황을 전했다.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이후 공효진은 성동일과 여진구가 합류하자 "(김희원과) 재미있는 얘기를 많이 했다"며 "스캔들에 대해서도 얘기를 좀 들었다"고 말했다.

김희원의 스캔들을 몰랐던 여진구는 즉시 휴대전화로 검색했고, 상대를 확인한 후 놀라는 표정을 감추지 못했다.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김희원 스캔들 재언급/사진=tvN '바퀴 달린 집' 영상 캡처
이에 김희원은 "뭘 그렇게 놀라냐"고 여진구를 놀렸고, 성동일은 "상대가 누군지 봤냐? 상상이나 했냐? 삼촌뻘이다"고 지적해 폭소케 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