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탁또동' 댄스 유닛
'웅탁호희' 발라드 유닛
콜센타 오픈 사상 최초 영상 통화 연결
'사랑의 콜센타' TOP7, 특별 유닛 결성→귀요미 고객과 영상 통화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타'(이하 '사랑의 콜센타') TOP7이 최초로 '역대급 유닛 무대'를 선사한 가운데. 오픈 이래 처음으로 '영상 통화'를 연결한다.

오는 11일 밤 10시 방송될 '사랑의 콜센타' 11회에서는 TOP7이 상남자로 변신, 그동안 드러내지 않았던 '비장의 남성미'를 분출시키는 '남자다잉' 특집을 펼친다.

이날 녹화에서 TOP7은 최초로 유닛을 결성해 고객들과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호강시킬 전망이다. TOP7이 '남자다잉' 특집을 위해 각각 '댄스 유닛'과 '발라드 유닛'으로 나누어 무대를 꾸미는 것. 먼저 영탁-이찬원-정동원-장민호로 구성된 댄스 유닛은 엑소의 '으르렁'으로 상남자의 진수를 드러내는 '칼군무'를 선보였다. 댄스 유닛의 '으르렁'은 이미 예고편을 통해 공개돼 뜨거운 화제를 불러일으켰던 만큼,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발라드 유닛으로 나선 임영웅-영탁-김호중-김희재는 '특급 귀호강'으로 여심은 물론 남심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깔끔한 고음은 물론, 환상적인 하모니가 돋보이는 '귀호강 앙상블'로 발라드 무대를 완성, 스튜디오를 감동과 환희의 물결로 뒤덮었다.

전화가 연결된 신청자의 귀여움을 참지 못한 TOP7은 먼저 "영상 통화 한 번 하면 안 되냐"고 제안했다. 이에 '사랑의 콜센타' 사상 처음으로 즉석에서 신청자와 영상 통화를 하게 됐다. TOP7은 휴대전화 화면에 신청자의 모습이 등장하자마자 MC석으로 앞다퉈 우르르 달려갔고, 흥분을 잠시 가라앉힌 후 한 명씩 자상하게 인사를 건넸다.

TOP7은 신청자의 귀여움을 직접 눈으로 확인하자 "녹는다 녹아" "너무 귀엽다"며 아빠 미소를 드러냈다. '사랑이 콜센타' 방송 처음으로 연결된 TOP7과 신청자의 영상 통화는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제작진은 "TOP7은 남자라면 한 번쯤 상상하고 꿈꿨던 다채로운 매력들을 한꺼번에 쏟아내며 박제를 부르는 무대들을 탄생시켰다"며 "세상 가장 멋있는 상남자로 변신해 '흥뽕 펀치'를 날릴 11회 방송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사랑의 콜센타' 11회는 오는 11일 밤 10시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