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다양한 장르 도전 시사
이상민 힙합제안으로 제시 노래 열창
송가인X김요한 특급 콜라보 공개
'악인전' 예고 / 사진=KBS2 제공
'악인전' 예고 / 사진=KBS2 제공


가수 송가인이 생애 처음으로 힙합에 도전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S2‘악(樂)인전’을 통해서다.

이날 방송되는 ‘악(樂)인전’ 4회에서는 ‘상마에’ 이상민이 야심차게 준비한 ‘레전드’ 송가인과 ‘음악 늦둥이’ 김요한 첫 합작 프로젝트 정체를 공개하며 흥미를 끌어올릴 예정이다. 특히 송가인은 생애 첫 힙합에 도전한다고 알려져 관심을 모은다.

최근 녹화에서 이상민에게 긴급 면담을 신청한 송가인은 “다양한 장르에 도전해보고 싶다”며 “누군가 나를 끄집어줬으면 좋겠다”고 말해 이목을 끌었다. 이에 이상민은 송가인에게 “사실 함께 해보고 싶은 음악 장르가 힙합이다. 완전 소름 돋게 하고 싶다”고 제안하며 파격적인 프로듀싱 욕망을 드러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보다 더한 반전은 송가인이었다. 그는 “가장 도전해보고 싶은 분야”라며 격한 호응을 쏟아낸 뒤 “과거 힙합 음악에 도토리(미니홈피 화폐 단위)를 올인했다”고 깜짝 고백한 것. 나아가 송가인은 “제시 스타일의 랩을 좋아한다”며 즉석에서 제시의 노래를 열창했다. 송가인의 절절한 음색과 파워풀한 랩 보컬이 어우러져 지금껏 들어본 적 없는 색다른 힙합 그루브가 충만했다고 한다.

급기야 이상민은 송가인에게 “(머리카락 전체를 땋는) 드레드 헤어스타일을 꼭 하셔야 한다”고 제안해 스튜디오를 웃음으로 발칵 뒤집었다. 이에 생애 첫 힙합에 도전하게 된 ‘트로트 1등’ 송가인과 ‘오디션 1등’ 김요한의 특급 콜라보레이션은 어떨지, 상마에표 합작 프로젝트의 정체는 ‘악(樂)인전’ 4회에서 밝혀진다.

‘악(樂)인전’은 ‘음악인의 이야기’란 뜻으로, 각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지만 한 많은 음악 늦둥이들이 레전드 음악인을 만나 새 프로젝트를 실현해가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음악 예능. 오는 16일 오후 10시 55분 4회가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