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사모님' 강수정, 아들 "엄마 통통하다"는 말에 '발끈"…"어딜 봐서!"


'홍콩 사모님' 강수정, 아들 "엄마 통통하다"는 말에 '발끈"…"어딜 봐서!"
사진=강수정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강수정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방송인 강수정이 아들과 티격태격했다.

1일 강수정의 유튜브 채널에는 '남편과 자주 갔던 도쿄 빵집들. 빵순이의 도쿄빵집로드 (feat. 장난꾸러기 제민이) / 맛있는 도쿄 저자 강수정이 소개하는 일본 맛집투어 첫번째 이야기 빵집로드입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시됐다.

강수정은 도쿄에 살았을 당시, 남편과 자주 갔던 빵집들을 아들과 함께 다시 방문했다. 강수정은 과거 일들을 추억해보이고 했다.

강수정은 아들을 데리고 한 베이글집을 찾았다. 강수정은 "캐리어에 잔뜩 싣고 가서 얼렸다고 먹었다"고 추억했다. 아들이 "엄마는 베이글 먹방"이라고 했다. 이에 강수정은 "먹방이 뭔 줄 아냐"며 "먹는 방송이다"고 설명했다.

아들은 "너무 많이 먹어서 뚱뚱한"이라며 "엄마 조금 chubby(통통한) 사이즈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수정은 "엄마가 어딜 봐서 통통하냐"며 발끈했다. 티격태격하는 모자의 모습은 웃음을 안겼따.

강수정은 빵집 안에 가득한 베이글 향기와 먹음직스러워보이는 베이글에 "가슴이 두근두근한다"고 말했다.

강수정은 2008년 금융업계 종사자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홍콩에서 거주하고 있으며, 홍콩과 한국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