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호 "♥김지민 덕분에 '메리 크리스마스' 아닌 '매일 크리스마스'…SBS 연예대상 최우수상


김준호가 '2022 SBS 연예대상'에서 최우수상 토크·리얼리티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17일 오후 서울 상암동 SBS 프리즘타워에서 '2022 SBS 연예대상'이 열렸다. 탁재훈, 장도연, 이현이가 MC를 맡았다.

김준호는 "SBS 아들상으로 끝날 줄 알았는데, 이렇게 상을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해싿. 이어 "8월쯤인가 김종국과 엄마한테 전화해서 '엄마 사랑해' 이걸 하기로 했는데, 아들들은 도저히 그게 입이 안 떨어지더라. '미우새'를 통해 매달 하게 되더라. 여러분도 '엄마 사랑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스태프들과 주변 사람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마지막으로 안 할 뻔했다"며 "조금 있으면 메리 크리스마스인데, 저는 지민이 때문에 매일이 크리스마스였다"면서 여자친구 김지민을 언급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