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동상이몽2' /사진제공=SBS


오는 17일 방송되는 SBS 예능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박성광, 이솔이 부부의 새 집이 최초로 공개된다.

최근 박성광, 이솔이 부부는 SNS를 통해 새집으로 이사한 소식을 알려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김포의 단독주택에서 새로운 보금자리로 이사를 한 것. 모델하우스를 연상케 하는 인테리어는 물론 깔끔한 성격인 이솔이의 남다른 칼각 정리는 스튜디오 MC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심지어 건물주이자 깔끔왕 서장훈까지 감탄했을 정도라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영원히 신혼일 것만 같았던 '꼬꼬미 부부'에게 위기가 찾아온다. 결혼 3년 차 박성광의 행동이 전과는 180도 달라져 이솔이가 서운함을 드러낸 것. 급기야 지켜보던 MC들도 "박성광이 예전엔 안 그랬는데", "벌써 이러면 안 되는 거 아닙니까?"라며 놀라움을 감추지 못 했다고.

지난 9월 화촉을 밝힌 오나미, 박민 부부가 절친 박영진 부부와 함께 박성광, 이솔이 부부의 새집을 찾는다.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진 개그맨 박성광과 박영진은 아끼는 후배 오나미의 결혼식에 공동 사회를 맡으며 다시 한번 우정을 입증하기도. 결혼식 후일담을 나누며 화기애애한 시간을 보내던 그때, 새 신부 오나미의 친정 오빠에 버금가는 박성광과 박영진이 “나미를 사랑하냐”, “나미 예쁘냐”라며 급 애정도 테스트를 퍼부어 새신랑 박민을 당황하게 만든다. 급작스러운 질문에 진땀만 흘리는 박민을 보며 오나미는 싸늘한 눈빛을 보내고, 결혼식 4일 만에 첫 부부 싸움을 예고했다는 후문.

한바탕 소동 후, 오나미와 박성광, 박영진의 수상한 행동이 포착된다. 급기야 사랑꾼으로 소문난 박민이 새 신부 오나미에게 정색할 수밖에 없었다고 해 궁금증을 모은다.

새집에서 벌어진 박성광, 박영진, 오나미의 수상한 행동은 오는 17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동상이몽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