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수홍/사진=소속사 제공
박수홍/사진=소속사 제공


박수홍이 KBS2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에 출격한다.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은 연예계 소문난 ‘맛.잘.알(맛을 잘 아는)’ 스타들이 혼자 먹기 아까운 필살의 메뉴를 공개, 이들 중 메뉴평가단의 평가를 통해 우승한 메뉴가 편의점 메뉴와 밀키트 메뉴로 전국으로 출시되는 신개념 신상 서바이벌이다. 스타들의 반전 매력, 먹방과 쿡방을 넘나드는 재미를 선사하는 것은 물론 수익금 기부를 통해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착한 예능으로 금요일 저녁 예능 강자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편스토랑’에서는 집밥 여왕 오윤아, 엉뚱꿀귀 이유리, 어남선생 류수영, 레시피 여왕 박솔미, 원조 미소천사 김재원, 카피정 정상훈, 차장금 차예련, 찬또셰프 이찬원 등 많은 스타들이 ‘편스토랑’을 통해 깜짝 놀랄 요리 실력과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그리고 또 한 번 ‘편스토랑’의 기막힌 섭외력이 빛을 발할 전망이다.

연예계 원조 요리 고수 박수홍이 ‘편스토랑’ 편셰프 출사표를 던졌다. 오래전부터 요리에 관심이 많았던 박수홍은 2005년 한식 조리사 자격증을 취득했다. 이후에도 요리책을 출간하는가 하면 오랫동안 요리 프로그램 MC로 활약했다. 연예계 요섹남 열풍이 불기 전부터 요리에 남다른 강점을 보였던 박수홍인만큼, 그가 ‘편스토랑’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박수홍은 최근에 기사화됐듯이 20년간 보육원에 꾸준히 기부를 해온 만큼 메뉴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결식아동들에게 기부하고 있는 ‘편스토랑’의 취지에 크게 공감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수홍의 재치 넘치는 입담과 유쾌한 예능감 또한 놓칠 수 없는 기대 포인트이다.

박수홍이 출연하는 ‘편스토랑’은 10월 중 방송 예정이다.

한편 박수홍은 지난해 4월 친형 부부를 상대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박수홍의 친형은 박수홍과 매니지먼트 계약을 맺은 뒤 출연료 등 수익금을 제대로 지급하지 않고 21억 원 상당을 빼돌린 혐의로 조사를 받고 있다. 지난 4일 박수홍은 친형과의 대질 신문을 위해 출석한 자리에서 참고인 신분으로 참석한 부친으로부터 여러 차례 폭행을 당해 응급실로 실려가기도 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