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사진=방송 화면 캡처)
'아는 형님'(사진=방송 화면 캡처)


'아는 형님' 문별이 김영철의 꼰대짓을 밝혔다.

8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마마무가 게스트로 등장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문별은 "음악 방송에서 영철이를 만났다. '아는 형님'에 나오고 친해졌다고 생각을 해서 인사를 했었다"라며 "메이크업 수정 받고 있는데 저한테 오시더니 탁탁치면서 '넌 왜 인사를 안 하니?'라고 하시더라. 무서웠다"라고 폭로했고 김영철은 난감해했다.


한편 김영철은 해명하며 "내가 자격지심이 있다. 음악을 할 때 예민하다. 음악방송 가면 그렇다"라고 미안해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