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사진제공=MBC에브리원


노유민이 아내와의 결혼 생활을 털어놓는다.

14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 ‘대한외국인’은 ‘세대별 아이돌’ 특집으로, NRG 노유민, 인피니트 이성종, 아이즈원 출신 권은비, 골든차일드 이장준이 출연해 퀴즈 대결을 펼친다.

노유민은 90년대 인기를 누린 1세대 아이돌 그룹 NRG의 멤버로 활약했고 2011년 6살 연상의 아내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이날 MC 김용만이 아내와의 결혼 생활을 묻자 노유민은 “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게 없다. 아내가 일주일 치 스케줄을 다 짜준다”라고 답한다. 이어 노유민은 “수입관리도 아내가 도맡아 한다. 이렇게 11년을 살았더니 얼마 전에 아내가 내 명의로 된 건물을 사줬다”라고 밝혀 모두를 깜짝 놀라게 한다.

이에 MC 박명수가 “그러면 노예를 할 만하다”고 덧붙이자 노유민은 “아내가 이렇게 10년만 더 살라고 하더라”고 말해 폭소를 유발했다는 후문이다.

1세대 아이돌 NRG 노유민의 퀴즈 도전기는 1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을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