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 / 사진제공=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틸 / 사진제공=MBC


이영자가 휴게소 맛집에 이어 극장 매점까지 점령한다.

2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213회에서는 이영자와 송 실장이 영화 '헌트' VIP 시사회 현장을 찾아 열혈 홍보 요정으로 거듭난다.

'헌트' VIP 시사회 현장을 방문한 이영자와 송 실장은 이정재 감독과 정우성을 위해 직접 개사한 '헌트' 응원곡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두 사람의 든든한 응원에 이정재와 정우성은 물론 배우 전혜진, 허성태, 정만식까지 신명 나는 춤판을 벌인다.

영화관에 도착하자마자 매점으로 향한 이영자는 그녀만의 '매점픽' 메뉴를 주문, 영화관을 방문한 관객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이영자와 송 실장은 1인 1팝콘 뿐만 아니라 환상의 단짠 조합 메뉴를 공개하며 또 한번 품절 대란을 예고한다.

배우 이민호, 김수현, 이병헌, 고소영, 이선균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스타들이 총출동한 가운데, 이영자와 송 실장은 포토 타임을 위해 특별한 포즈까지 준비했다.

'헌트' VIP 시사회 현장은 20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전참시'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