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음악회'(사진=방송 화면 캡처)
'열린음악회'(사진=방송 화면 캡처)


뮤지컬 배우 이지혜가 객석을 감동으로 물들였다.

배우 이지혜는 10일 오후 6시 방송된 KBS1 ‘열린음악회’에 출연, ‘새야 새야 파랑새야’와 ‘나는 나만의 것’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이지혜는 우아한 골드 빛 드레스를 입고서 무대에 올라, ‘새야 새야 파랑새야’를 첫 곡으로 불렀다. 민요 ‘새야 새야 파랑새야’를 또 다른 느낌으로 재해석한 이지혜는 애절하고도 섬세한 목소리로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렸다.

이지혜의 뮤지컬 배우 데뷔 10주년 기념곡이기도 한 ‘새야 새야 파랑새야’로 감동을 선사한 이지혜는 이어 ‘나는 나만의 것’ 무대로 최고의 순간을 선물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