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남편과 하면 아파요" 4년째 섹스리스 부부…오은영 "굉장한 고통"('오은영 리포트')


[종합] "남편과 하면 아파요" 4년째 섹스리스 부부…오은영 "굉장한 고통"('오은영 리포트')
[종합] "남편과 하면 아파요" 4년째 섹스리스 부부…오은영 "굉장한 고통"('오은영 리포트')
[종합] "남편과 하면 아파요" 4년째 섹스리스 부부…오은영 "굉장한 고통"('오은영 리포트')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 영상 캡처
사진=MBC '오은영 리포트' 영상 캡처
'오은영 리포트' 오은영이 섹스리스 부부에게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예능 '오은영 리포트-결혼 지옥'(이하 '오은영 리포트')에서는 섹스리스 특집으로 결혼 8년 차 30대 부부가 출연했다.

이들 부부는 4년 만에 부부 관계를 가졌다고 한다. 오은영은 "거의 성생활을 안 하시다가 4년 만에 딱 한 번 하신 거냐"라고 물었다. 남편은 "4년 만에 처음 했다"라고 밝혔다. 오은영은 아내에게 "어떤 마음이었냐"라고 질문했다. 아내는 "아이가 만으로 4살이다. 둘째 임신을 계획했었다. 아이를 갖기 위해 관계를 했다"고 답했다.

이들 부부의 영상을 보면, 아내는 남편의 스킨십을 계속해서 거부했다. 아내는 스킨십을 거부하는 이유에 대해 "남편하고 하면 아프다. 빨리 끝내줬으면 좋겠는데 계속 한다. 제가 빨리하라고 재촉하는 편이다"고 털어놓았다.

남편은 꽃도 선물하며 아내에게 "나도 내 화를 못 이겨서 그런 거니까 지금부터 바뀌도록 노력하겠다”고 사과했지만 아내의 화는 풀리지 않았다. 오히려 "사람 마음이라는 게 갑자기 좋아질 수 없다. 내 마음은 정말 많이 떠났다. 그래서 오빠가 스킨십하는 것도 징그럽고 싫다"고 말했다.

오은영은 남편의 양악 수술과 부정확한 발음을 보곤 "어렸을 때 놀림을 당하거나 고통 받았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했다. 남편은 "어렸을 때 학교폭력을 당한 입장에서 극단적인 선택도 하려고 한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오은영은 "성관계를 할 때 아프면 여자들이 방어적이 된다. 성욕이 높은 남편이 다가오고 그 다음단계가 예상 되면 '나는 즐거운 게 아니라 아프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한 "굉장히 고통이다. 사랑의 행위를 할 때는 고통이니까 이건 도움을 받으셔야 할 것 같다. 산부인과 진료를 받으셔야 한다. 생식기에 상처가 있을 수도 있다. 전문의와 상담 받는 걸 추천한다"라고 조언했다. 그러면서 "아내와의 관계는 지금 당장은 어렵다고 본다. 마음의 소통을 해결해야 스킨십도 늘기 마련"이라고 말했다.

촬영을 마친 후 남편은 아내에게 "처음엔 방송을 반대했다. 끝나고 나니까 10년 묵은 체증이 내려간 것 같다. 진짜 사랑한다. 자기가 세상에서 제일 예쁘다. 내 옆에 있어줘서 고맙다"며 눈물을 보였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