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수진./사진제공= 윌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수진./사진제공= 윌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수진 ‘안나’에서 ‘김실장’역으로 출연한다.

‘안나'는 사소한 거짓말을 시작으로 완전히 다른 사람의 인생을 살게 된 여자의 이야기. 김수진은 극 중 ‘김실장’역을 맡는다.

김실장은 현주(정은채 분)의 회사에서 일하며, 유미(수지 분)를 챙기지만 어딘가 무감해 보이는 인물. 이에 그동안의 이미지와는 또 다른 다채로운 면모로 흡인력 있는 연기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김수진은 2001년 영화 ‘와니와 준하’로 데뷔, 이후 영화 ‘화차’, ‘타워’, ‘검은 사제들’, ‘터널’, ‘아수라’, ‘1987’와 드라마 ‘시그널’, ‘낭만닥터 김사부’, ‘아는 와이프’, ‘구해줘2’, ‘스토브리그’, ‘슬기로운 의사생활1, 2’, ‘학교 2021’등 다수의 흥행작에 출연하며 쉴 틈 없이 연기 활동에 매진해왔다. 뿐만 아니라 드라마 ‘멧돼지사냥’까지 연이은 캐스팅 소식을 알려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안나'는 6월 24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8시 쿠팡플레이에서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