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도둑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딸도둑들'(사진=방송 화면 캡처)


'딸도둑들' 장동민이 아내에게 애정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JTBC 예능 프로그램 ‘딸도둑들’에서는 장동민이 장인과 면역력 강화 여행을 떠났다.

이날 장동민은 장인 주규성에게 손 마사지를 해 주며 살갑게 굴었다. 장인은 장동민을 흐뭇하게 바라보면서 "유진이가 엄마한테 자랑을 많이 한다. 머리 감으면 말려주고, 마사지도 해준다고"라며 치켜세웠다.

그러자 장동민은 "결혼 전에 약속한 게 몇 개 있다. 그중 하나가 머리 말려주는 거다. 여자 머리 말려주는 게 보통 일이 아니더라"라며 "그런 헛된 약속을 해서"라고 눙을 던져 웃음을 안겼다. 이어 장동민의 장인은 "받고 나니 시원하다. 돌팔이는 아니더라"라며 흐뭇해했다.



신지원 텐아시아 기자 abocat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