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각관계→불륜·복수까지
김희철X김민아 분노 일으킨 막장 가사는?
"윤일상 친구의 실제 러브스토리?" 충격
사진제공=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사진제공=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이십세기 힛트쏭'에서 '막장' 스토리를 담은 히트송들을 대거 소환한다.

오늘(11일) 밤 8시 방송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이하 '힛트쏭')은 '신나는 댄스곡에 가려진 막장 가사 힛트쏭'을 주제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이날 '힛트쏭'은 신나는 멜로디 속 반전 넘치는 가사로 충격을 선사한 20세기 명곡들을 파헤친다. 찌질함의 극치를 달리는 곡은 물론 삼각관계, 불륜, 바람피운 상대를 향한 복수 등을 담은 곡들을 소개할 예정. MC 김희철, 김민아는 순위가 올라갈수록 강렬해지는 '마라 맛' 가사에 탄식을 쏟아낸다.

이 가운데 엄정화는 '막장 가사의 대모'로 등극한다. '몰라', '삼자대면', '포이즌(Poison)' 등 엄정화의 섹시한 농염미를 엿볼 수 있는 명곡들의 가사가 막장 드라마를 연상케 한다고.

지난해 11월 발매된 임창정의 '별거 없던 그 하루로' 뮤직비디오도 재조명된다. 배우 황정민, 하지원, 고경표가 삼각관계를 그리며 막장의 끝을 보여주기 때문. 두 MC는 고경표가 황정민, 하지원 부부를 갈라놓은 내연남으로 나오자 입을 다물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터보는 'X', 'Love Is... (3+3=0)', '금지된 장난' 등 다수의 막장 곡들을 보유하고 있어 차트 상위권에 오른다. 김민아는 첫눈에 반한 여자의 절친과 사귀면서 기회를 엿보는 남자의 이야기를 담은 'X'의 가사에 "뻔뻔하다"라며 발끈한다. 특히 'X'는 작곡가 윤일상 친구의 실제 러브스토리라고 알려져 MC들을 혼란에 빠뜨린다.

김희철의 육두문자를 부른 희대의 막장 곡도 준비됐다. 쿨의 '십계(십계명)' 속 가사가 놀라움을 자아낸 것. '십계' 가사를 하나하나 들여다보던 김희철은 "압도적 1등이다"라고 말했고, 김민아는 "벼락 맞을 일"이라며 분노했다고. 두 MC를 화나게 한 '십계' 가사는 어떤 내용일지 궁금증이 모인다.

'신나는 댄스곡에 가려진 막장 가사 힛트쏭'은 오늘(11일) 밤 8시 KBS Joy '힛트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