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은지원 /사진=SM C&C, YG엔터테인먼트
강호동, 은지원 /사진=SM C&C, YG엔터테인먼트


방송인 강호동과 은지원이 tvN 신규 예능 '올 탁구나!'로 뭉친다.

6일 tvN 측은 '올 탁구나!' 론칭을 알렸다. '올 탁구나!'는 연예계 숨은 탁구 고수들이 특훈과 도전을 통해 연예계 최강 탁구팀으로 거듭나는 국내 최초 본격 탁구 예능이다.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누구보다 탁구에 진심인 스타들이 탁구의 부흥과 대중화를 위해 뭉친다. 이들은 박진감 넘치는 랠리와 쫄깃한 긴장감을 생생하게 선보이며 손에 땀을 쥐는 재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국가대표 코치와의 트레이닝, 라이벌 매치 등을 통해 치열하게 성장하는 모습으로 유쾌함까지 더할 전망이다.

이에 연예계 탁구 고수 강호동과 은지원이 가장 먼저 출격을 알렸다. 강호동은 이미 여러 프로그램에서 실력을 증명한 탁구 고수로, 개인적으로도 탁구에 자부심과 취미를 가진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유승민
유승민
은지원 또한 최근 상당한 탁구 실력을 선보이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때는 스포츠 최약체였으나 소속사 내 탁구 붐을 이끌며 활약하고 있다는 소식에 기대가 커지고 있다.

우리나라 레전드 탁구 영웅 유승민이 '올 탁구나!'를 통해 감독으로 첫 도전에 나선다. 유승민은 2004 아테네 올림픽 금메달의 주역으로 우리나라 탁구 신화를 이끌며 현재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으로 재직 중이다. 노련한 명장 유승민이 천방지축 연예계 탁구 러버들을 어떻게 이끌어갈지 주목된다.

한편 '올 탁구나!'는 1월 중 첫 방송된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