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손새은 인스타그램, LG트윈스
사진=손새은 인스타그램, LG트윈스


야구 선수 임찬규가 에이핑크의 손나은의 친동생이자 프로 골퍼 손새은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3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노는브로(bro) 2'에서는 임찬규가 손새은과의 열애를 인정하며 첫 만남 비하인드도 이야기한다.

이날 임찬규의 솔로 탈출에 LG트윈스 선배 박용택이 지대한 공헌을 했다고 밝혀 브로들의 시선을 단번에 사로잡는다. 그는 평소 범상치 않은 패션 센스를 가진 임찬규의 착장을 머리부터 발끝까지 손봐줬다고. 그런 가운데 자타공인 야구계 패셔니스타 박용택마저도 막지 못한 임찬규의 충격적인 애착 아이템 사랑이 브로들에게 웃음 폭탄을 선사했다.
[공식] '손나은 동생' 손새은, 야구선수 임찬규와 열애 중 ('노는 브로2')
뿐만 아니라 박용택도 인정한 리듬감의 소유자 임찬규의 매혹적인 섹시 댄스도 펼쳐진다. 흡사 아이돌을 보는 듯한 임찬규의 가벼운 몸짓과 춤선이 브로들을 열광케 하는 한편, 댄싱머신 정영식도 출격해 즉석 댄스 배틀을 예고, 과연 누가 승리를 거뒀을지 궁금해진다.

이와 함께 임찬규는 과거 KIA타이거즈의 레전드 선수이자 ‘바람의 아들’ 이종범에게 빈볼을 맞췄던 후일담까지 고백했다. KIA타이거즈의 열렬한 팬 아버지의 "종범이는 건들지 마"라는 살벌한 반응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는 그는 야구에 얽힌 아버지와의 추억도 떠올리며 브로들에게 웃음과 감동을 동시에 전한다.

그런가 하면 SSG랜더스 이태양은 "추신수가 2000만 원대 명품 시계를 선물했다"며 추신수와 등번호 교환에 관련된 비하인드를 공개해 관심이 집중된다. 입이 떡 벌어지는 가격의 시계가 혹시라도 상할까봐 집에서만 애지중지하던 그가 마침내 ‘노는브로 2’에서 이를 보여준다고 해 과연 어떤 시계일지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