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게스트 출연
라비 "포차는 처음"
혜리, 제작진에 '감동'
'1박2일' / 사진 = KBS 영상 캡처
'1박2일' / 사진 = KBS 영상 캡처


'1박2일' 혜리가 포장마차를 보며 크게 기뻐했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1박2일'에는 전남 목포에서 혜리와 함께 '1박 포차' 체험을 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혜리는 제작진이 준비한 포장마차에 크게 기뻐했고 하트를 그리며 기쁨을 드러냈다. 딘딘은 "달리자!"라며 기뻐했고 라비는 "포장마차 처음이야"라고 말했다.

제작진은 "혜리 씨가 포장마차 좋아한다고 해서"라며 포장마차를 준비한 이유를 밝혔고 혜리는 더욱 감동했다.

혜리는 포장마차의 다양한 메뉴를 언급하며 좋아했고, 현지의 신선한 재료들로 공수했다는 말에 "역시 인기 많은 프로그램은 다르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