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훅' 리더 아이키
"무조건 챙겨봐"
예술적인 집 선호
'구해줘! 홈즈' / 사진 = MBC 영상 캡처
'구해줘! 홈즈' / 사진 = MBC 영상 캡처


아이키가 '구해줘! 홈즈'이 팬이라고 밝혔다.

19일 밤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는 댄서 아이키, 개그우먼 이은지가 인턴 코디로 출연했다.

아이키는 "덕팀의 승리를 훅 이끌어 갈 아이키다"라며 승부욕을 보였다.

붐은 "'구해줘! 홈즈'를 남편과 무조건 챙겨본다고 하더라. 스케줄이 있어도 '구해줘 홈즈'가 있으면 뛰어가서 본다던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아이키는 "앞으로 그렇게 하겠다"라며 "집에서 TV를 틀면 '구해줘! 홈즈' 부터 켠다. 남편과 같이 즐겨보는데 확실히 취향이 갈리더라. 나는 예술적인 집을 선호하는 편이다. 신랑은 좀 더 현실적인 집을 선호하더라"라고 서로 다른 점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