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차승원과 김수현이 2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콘래드 서울에서 열린 쿠팡플레이 <어느 날>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TEN 포토] 차승원-김수현 '믿고 보는 배우들'


‘어느 날’은 평범한 대학생에서 하룻밤 사이 살인 용의자가 된 김현수(김수현)와 진실을 묻지 않는 밑바닥 삼류 변호사 신중한(차승원)의 치열한 생존을 그린 8부작 하드코어 범죄 드라마다.

김수현, 차승원, 김성규 등이 출연하며 오는 27일 첫 방송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