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인영, 오은영 만났다
"절대 아니다" 해명
활동 20년 차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서인영이 자신을 둘러싼 루머들에 입장을 전했다.

12일 오후 방송된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는 가수 서인영이 출연했다.

서인영은 "오은영 박사님을 한 번 만나면 좋겠다고 생각했다. 기대도, 걱정도 많이 됐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정형돈은 "서인영하면 불화설, 태도 논란이 있다. '인사를 안 한다'는 말이 있는데 사실이냐"라고 물었고, 서인영은 "절대 아니다. 그건 확실히 말할 수 있다. 이제는 말하기도 귀찮고 입 아프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형돈은 "제시와는 몸싸움 직전까지 갔다는 루머도 있었는데?"라고 물었고, 서인영은 "예능 프로그램에서 장난을 친 거다. 그런데 사실 그 전에는 그런게 없다가, 제시가 워낙 잘 되니까 옛날 거를 끌어와서 끼워맞추는 거다. 곧 내가 20년 차인데 말하기도 지겹다"라고 대답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