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미야' 스틸컷./사진제공=IHQ
'결미야' 스틸컷./사진제공=IHQ


개그우먼 권진영이 방송 최초로 남편을 공개한다.

4일(오늘) 첫 방송되는 채널 IHQ 예능 '결혼은 미친 짓이야' 1회에서는 결혼 6년 차 권진영, 오성욱 부부의 리얼한 결혼 생활이 담긴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 출연진은 방송에서 처음으로 공개되는 권진영의 '훈남 남편'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미혼 대표’ 신봉선은 "내가 결혼을 한다면 연하랑 결혼할 확률이 높지 않겠냐. 그래서 기대된다"고 남다른 관심을 보였다. 권진영의 남편은 2살 연하로 현재 대기업에 다니고 있는 회사원이다.

이어 권진영, 오성욱 부부의 결혼 생활을 담은 VCR이 공개됐다. 이날 모두의 기대감 속에 모습을 드러낸 권진영의 남편은 6년 전 공개된 웨딩 화보 속 모습과는 사뭇 다른 모습으로 시선을 모았다.

이에 대해 오성욱은 “결혼 전 어쩔 수 없이 다이어트를 하게 됐고, 결혼 후 요요현상으로 살이 쪘다. 원래 마르지 않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두 사람은 알콩달콩한 결혼생활을 보여줄 거란 예상과 달리 잔소리하는 엄마와 사고뭉치 아들의 모습으로 재미를 더했다. 특히 권진영의 폭풍 잔소리 속에서도 오성욱은 조곤조곤 할 말 다하며, 대형사고까지 쳐 권진영의 뒷목을 잡게 했다는 후문.

권진영, 오성욱 부부의 유쾌한 결혼생활은 4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결혼은 미친 짓이야’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