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패러디
입사 테스트 시작
JTM 전무님으로 등장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 사진 = MBC 영상 캡처


'놀면 뭐하니?' 신봉선이 '오징어게임' 영희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는 'JMT' 최종 면접 겸 단합대회로 등산을 간 모습이 그려졌다.

등산에 이어, 체육대회가 시작됐다. 유본부장 유재석은 "전무님을 소개하겠다"라고 말했고 이들의 뒤로 신봉선이 나타났다. 신봉선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 속 영희 분장을 하고 나타나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신봉선은 전무 캐릭터로 등장해 전무로서 이야기를 했고, 유재석은 "그런데 의상이 왜 그러냐"라고 물었다. 신봉선은 전무 캐릭터를 잃지 않고 "키치한 걸 좋아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을 시작했다. 신봉선은 영희로 빙의해 '오징어 게임'처럼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게임을 진행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