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 윤은혜, 팬미팅서 찬송가 부르더니…'간증' 전하는 女배우


가수 겸 배우 윤은혜의 간증 영상이 공개됐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윤은혜가 교회 집회에 참석해 간증을 하는 영상이 확산되고 있다.

윤은혜는 "오 주여, 우리가 볼수 없는 죄까지 볼 수 있게 도와주십시요. 거룩한 자가 될수 있게. 주님의 용사로서, 주님의 자녀로서, 정제되고 불안한 마음이 아니라 새로운 모습으로 당당히 나아갈수 있도록 도와주십시오"라고 마이크를 잡고 기도를 했다.

윤은혜 앞에는 수많은 신도들이 함께 손을 들고 화답하고 있다. 그는 "주여! 주여! 주여!"라고 외치며 양손을 번쩍 들며 종교에 심취한 모습이다.

윤은혜의 말이 끝날 때마다 자리에 있던 신도들은 "아멘'이라고 화답했다.

윤은혜는 평소 열렬한 개신교 신자로 유명하다. 자신의 전시회에서 십자가를 형상화한 작품을 소개하기도 했으며 2019년에는 기독교방송 CGNTV 드라마 ‘고고송’에 출연했다.

윤은혜의 1인 기획사인 제이아이엔터테인먼트도 ‘지저스 아미 엔터테인먼트’의 줄임말이며 교인과 함께 회사를 설립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팬미팅에 교회 관계자를 불러 팬들과 함께 찬송가를 불렀다는 일화도 유명하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