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키썸, 알앤디컴퍼니와 전속계약 체결


가수 키썸(KISUM)이 알앤디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9일 알앤디컴퍼니는 "최근 키썸을 새 식구로 맞이하게 됐다. 파트너로서 함께할 수 있어 기쁘고, 다방면에서 키썸이 지닌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키썸은 2013년 싱글 ‘First Love’(퍼스트 러브)로 데뷔했다.

각종 드라마 OST, 컬래버레이션 앨범 등으로 폭넓게 활동하다 2015년 Mnet ‘언프리티 랩스타’로 전환점을 맞이했다. 해당 서바이벌에서 매력적인 중저음 보이스로 매력을 뽐낸 키썸은 팬덤을 다졌다. 당시 발매했던 ‘슈퍼스타’는 각종 음원 차트에 오르며 화제의 중심에 오른 바 있다.

이후 발매하는 앨범 역시 국내 음원 차트에서 상위권을 차지하며 ‘신흥 음원강자’로 떠오르기도 했다.

특히 키썸은 센스 넘치는 입담을 통해 라디오부터 여러 방송 프로그램에서 남다른 활약상을 자랑했을 뿐 아니라, 현재 SBS ‘골 때리는 그녀들’의 FC원더우먼 소속으로 맹활약을 이어가는 중이다.

한편 알앤디컴퍼니에는 가수 천명훈을 비롯해 리사, 나비, 경서, 개그맨 안일권, 배우 신주아 등이 소속되어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