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이재시
/사진 = 이재시


축구선수 이동국의 딸 이재시가 백설기 피부를 자랑했다.

이재시는 지난 3일 공개한 사진에서 꽃무늬 원피스를 입고 브이를 그렸다. 백설기 같은 피부가 시선을 끈다.

재시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했다. 또 최근에는 아버지 이동국과 함께 여행을 떠나는 프로그램 tvN STORY '이젠 날 따라와'에 출연해 성숙한 모습도 보여줬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