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 조예영
/사진 = 조예영


'돌싱글즈3' 조예영이 연인 한정민에 대해 "여보"라고 부르며 남다른 애정을 뽐냈다.

조예영은 25일 "저희를 알아봐 주시고 귀여운 촛불 준비해 주셔서 감사해요. 덕분에 더 뜻깊은 디너가 되었어요"라며 "아직 백프로 회복 안되서 걱정이야 여보 아프지 말자"라고 썼다.

이어 공개된 사진에서 조예영과 한정민은 초가 꽂힌 케이크 앞에서 밝게 미소 짓고 있다.

MBN '돌싱글즈3'을 통해 커플이 된 한정민과 조예영은 현실 커플로 발전했다. 현재 연애 중이며, 내년 결혼 계획까지 밝혀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고 있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