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나 박주호 / 사진=안나 인스타그램
안나 박주호 / 사진=안나 인스타그램


축구선수 박주호의 아내 안나가 근황을 전했다.

안나는 25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자신의 상황을 알렸다.

안나는 "인스타그램을 통하여 알려드린 것처럼, 제가 건강이 좋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많은 분들이 걱정해 주신 덕분에, 지금은 많이 호전된 상황입니다"라고 전했다.

또 "휴식기가 많았던 만큼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많이 보내지 못한 아쉬움도 커서, '집에서 안나와' 채널을 통해 그 갈증을 풀어보려 해요. 날이 많이 추워졌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따뜻한 연말 보내세요. 항상 건강하세요"라고 마무리했다.

한편, 안나는 현재 암 투병 중임을 고백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