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가수 겸 배우 박지훈이 '약한영웅 Class 1'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22일 매거진 얼루어 코리아는 박지훈의 화보를 공개했다. 흑백 화보 속 박지훈은 치명적인 눈빛을 자랑했다. 또 다른 이미지에서는 붉은 조명을 받아 더욱 강렬해진 표정 연기와 함께 날이 선 감성을 선보였다.

박지훈은 인터뷰를 통해 웨이브 오리지널 드라마 '약한영웅 Class 1'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그는 "작품을 향한 뜨거운 사랑에 감사하다"면서도 "완벽에 가까울 수는 있어도 100% 완벽할 수는 없다. 시청자의 가슴속에 뭔가를 더 심어드릴 수 있지 않았을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박지훈 /사진제공=얼루어 코리아
박지훈은 "'약한영웅 Class 1'을 준비하면서 세운 목표는 딱 하나였다. 작품의 성패를 떠나 박지훈에게는 지금까지와 또 다른 이미지가 있고, 이 역시 소화할 수 있음을 보여주고 싶었다. 그래서 준비 과정부터 사활을 걸었다"고 했다.

작품을 막 끝낸 소감으로는 "더 불붙을 게 없을 정도로 이미 뜨겁게 불타고 있는 상태"라며 "제가 욕심이 좀 많다. 새해에도 무엇 하나 놓치지 않고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것"이라며 전방위로 활발한 활동을 예고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