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호중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김호중 / 사진=텐아시아DB


가수 김호중이 단풍놀이를 함께 가고 싶은 스타 1위로 선정됐다.

지난 11월 7일부터 11월 13일까지 아이돌차트에서 진행된 '단풍놀이를 함께 가고 싶은 스타는?' 설문에서 김호중은 총 투표수 12만 3906표 중 8만 6147표(투표율 약 70%)를 획득하며 1위에 올랐다.

2위는 2만 4082표(투표율 약 19%)를 획득한 방탄소년단의 멤버 지민이 차지했다. 뒤를 이어 방탄소년단 RM(2747표), 하동연(2063표), 정동하(1546표), 아이유(1381표), 김희석(1373표), 엑소 디오(1122표), 이승윤(611표), (여자)아이들 미연(415표), 옹성우(402표), 스트레이키즈 방찬(384표), 블랙핑크 리사(370표), 르세라핌 채원(306표), 아이브 가을(255표), 세븐틴 에스쿱스(194표), 샤이니 태민(158표), 이보람(153표), 크래비티 형준(133표), 갓세븐 영재(64표)순으로 집계됐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