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첫 솔로 싱글 'The Astronaut' 써클 차트 1위..막강 글로벌 파워


방탄소년단(BTS) 진이 써클 차트(구 가온차트)에서 1위를 차지하며 흥행 대기록을 세우고 있다.

진의 첫 솔로 싱글 '디 애스트로넛'(The Astronaut)은 써클차트 44주차 주간 리테일 앨범차트(Retail Album Chart)에서 1위를 차지했다.
방탄소년단 진, 첫 솔로 싱글 'The Astronaut' 써클 차트 1위..막강 글로벌 파워
지난 28일 발매된 '디 애스트로넛'은 발매 44주차(2022.10.23.~2022.10.29) 주간차트에서 434,860장의 판매량으로 1위에 올랐으며, 집계 기간 가운데 28일 오후 8시 가장 많이 판매됐다.
방탄소년단 진, 첫 솔로 싱글 'The Astronaut' 써클 차트 1위..막강 글로벌 파워
진은 글로벌 케이팝 차트(Global K-pop Chart)부문 일간차트(10월 29일)에서도 1위를 차지해 막강한 브랜드 파워를 입증했다.
방탄소년단 진, 첫 솔로 싱글 'The Astronaut' 써클 차트 1위..막강 글로벌 파워
또 진은 써클차트 소셜차트(Social Chart 2.0) 부문 43주차(2022.10.16.~2022.10.22.)에 10위로 새롭게 진입하며 최정상 솔로 아티트스트의 저력을 과시했다.
진의 매력으로는 '뜨거운 반응을 보이는', '실력이 뛰어난', '외모가 귀여운' 등이 꼽혔다.
방탄소년단 진, 첫 솔로 싱글 'The Astronaut' 써클 차트 1위..막강 글로벌 파워
진은 신곡 '디 애스트로넛'(The Astronaut) 외에도 자작 솔로곡 '어비스'(Abyss), '슈퍼 참치'(Super Tuna), '이밤'(Tonight)을 다운로드 차트(Download Chart) 부문 43주차(2022.10.16.~2022.10.22.)에 새롭게 진입시키며 글로벌 슈퍼스타로서 막강한 파워를 과시했다.

한편 진은 지난 31일 한터차트에서도 주간 월드차트, 음반차트 2관왕을 차지해 독보적인 음반 파워를 과시했다. 새 앨범 발매와 동시에 진은 29일(한국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인기 밴드 콜드플레이(Coldplay)의 콘서트에 게스트로 출연해 전 세계 팬들을 감동시켰다. 그날 라이브공연 영상이 유튜브 인기 영상으로 급상승하면서 화제가 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