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업가♥' 최희, 임신 15주차인데 벌써 볼록한 D라인 "체력 고갈"


방송인 최희가 일상을 공유했다.

최희는 11월 1일 "임신 15주차인데, 배가 이렇게 많이 나오나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어제는 육아 정보지원센터 관련 녹화를 했어요. 시간제 보육, 장난감 대여 등 정말 좋은 프로그램이 많더라고요! 각 지역 육아 정보지원센터 찾아서 이용해보셔요"라고 덧붙였다.

최희는 "어제는 녹화하고 와서 몸이 안좋아서 바로 체력 고갈. 마음도 무겁고, 몸도 무겁지만, 또 해야 할 일들이 있기에 몸을 일으켜봅니다"고 했다.

또한 "이번 주에 예정되어있던 라이브도 연기되었고, 공지할 예정이던 프로모션도 다음 주로 연기하기로 했어요.
다들 같은 마음일 거라 생각해요. 다들 힘내야 해요!!"라고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최희의 모습이 담겼다. 최희는 운동복을 입고 거울 앞에서 셀카를 찍고 있다. 둘째 임신 중인 그의 D라인이 돋보인다.

최희는 2020년 비연예인 사업가와 결혼, 슬하에 딸 하나를 두고 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