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 /사진=슈 인스타그램
슈 /사진=슈 인스타그램


걸그룹 S.E.S 출신 슈가 일상을 공유했다.

슈는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쇼트커트를 오래 해서 그동안 모아두던 가발 공개할게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근데 쓰고 나갈 때가 없네요. 그래도 기분 전환으로 집에서 쓰고 사진만 찍었다는"이라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슈의 모습이 담겼다. 슈는 가발을 쓰고 다양한 포즈를 취하고 있다.

한편 슈는 2016년 8월부터 2018년 5월까지 마카오 등 해외에서 수차례에 걸쳐 수억 원대 규모의 상습 도박을 한 혐의로 2019년 2월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과 함께 사회봉사 명령 80시간을 선고받았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