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재웅♥' 하니, 가스라이팅 악플에 분노 그 후…되찾은 미소[TEN★]


가수 겸 배우 하니가 청초한 모습을 보였다.

최근 하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서울의 가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하니는 올블랙룩을 입고 따뜻한 가을 분위기를 선사했다. 도자기처럼 매끈한 피부도 눈에 띄었다.

앞서 하니는 최근 유튜브를 통해 "근데 진짜 좀 어이없는게. 댓글들이나 어디 올라온 글들을 보면, (남자친구가) 열살 많은 정신과 의사니까, 거의 내가 무슨 심신미약자에 가스라이팅 당하는 사람처럼 됐더라고요"라고 말하며 분노했다.

한편, 하니는 지난 6월 열살 연상의 정신의학과 의사 양재웅과 교제 중이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