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박지연 인스타그램
사진= 박지연 인스타그램


개그맨 이수근의 아내 박지연이 미모를 뽐냈다.

박지연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내일만 지나면 주말이네요~ 조금만 힘을 내자고요 힘을 내요 슈퍼파워"라는 글과 함께 한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 손으로 턱을 괴고 있는 박지연의 모습이 담겨있다. 그의 동안 미모가 시선을 사로잡았다.

박지연은 2008년 12세 연상 이수근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