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아이유' 콘서트 관람 열중 '목격담' 뜨거운 화제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아이유 콘서트 관람 목격담이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지난 17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각종 SNS에서는 아이유의 콘서트를 방문한 정국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공개됐다.

해당 사진 속 정국은 검은색 버킷햇과 마스크를 착용하고 콘서트 관람에 열중하고 있다.

또 마스크를 끼고 있음에도 특유의 사랑스러운 눈빛과 잘생김이 한껏 묻어 나는 멋진 아우라는 정국임을 단번에 알아차리게 했다.

특히 정국은 팬들도 다 알만큼 아이유의 오래된 팬으로 유명하다.

과거 정국은 제일 작업해보고 싶은 가수, 컬래버하고 싶은 여성 보컬로 아이유를 꼽은 바 있다.

또한 정국은 2019년 아이유의 '이런 엔딩'을 커버했고 '무릎'을 추천곡으로 팬들에게 소개하는 등 꾸준한 팬심을 보인 바 있어 훈훈함을 더욱 배가시켰다.

이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찐팬 찐성덕 처음 산 앨범도 아이유 앨범, 슈스케 오디션곡 미아였음ㅜㅜ" "제발 나 살아있을 때 두 사람 콜라보 하는 것 좀 보게 해주라ㅠ" "두 사람 듀엣하면 끝내줄텐데 음색 넘 잘어울려" "정국이 가려나 했는데 진짜 갔네ㅋ재밌는 시간 보내고 왔길♥" "데뷔 전부터 아이유 찐팬 정구기 완전 찐성덕임" "정구기 후기 들려주면 재밌겠다 콜라보하면 대박날 듯" "넘좋다 평소 존경하는 아티스트 콘서트가는거! 정국이도 언젠가 꼭 솔로콘해주길♥" "우리 정구기가 좋아하는 아티스트 콘서트 갔는데 내가 더 벅차고 훈훈해지냐" "우리 힙송이 갔구나ㅋ눈 반짝 하면서 또 엄청 신나게 즐기구 감동받고 호응하고 그랬겠지ㅎ" "저렇게 가렸는데 눈만 봐도 우리 정구기네ㅋ" 등 뜨거운 호응과 두 사람의 컬래버레이션에 대해 소취하는 열띤 반응도 나타났다.

한편, 아이유는 17일, 18일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2022 IU CONCERT 'The Golden Hour : 오렌지 태양 아래' 콘서트를 진행했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