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강사 설민석 / 사진제공=tvN
역사강사 설민석 / 사진제공=tvN


논문 표절 논란으로 방송 활동을 중단했던 설민석이 복귀를 앞두고 사과했다.

설민석은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과문을 올렸다. 그는 "2020년 12월 석사 논문 표절 및 방송 중 부정확한 정보 전달로 인해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후 깊은 반성의 시간을 가졌다"며 "처음 역사를 접했을 때의 마음가짐으로 연구에 매진하면서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지난 시간 동안 아낌없는 애정과 조언을 보내주신 분들께 진정성 있는 콘텐츠로 보답하고자 열심히 준비를 했고, 곧 여러분 앞에 다시 인사를 드릴 수 있게 됐다"고 전했다. 또한 "이렇게 짧은 자숙의 기간으로 제 과오가 쉽게 씻길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는다. 앞으로 더욱 철저하고 책임감 있는 자세로 정보 전달자로서의 역할에 충실하도록 하겠다"고 반성했다. 그러면서 "저에게 과분한 사랑을 주셨던 많은 분들과 지금도 열심히 연구 중이신 학자, 교육자들께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오전 MBN은 신규 프로그램 '그리스 로마 신화-신들의 사생활'의 MC로 설민석을 캐스팅했다고 밝혔다.

설민석은 2020년 12월 역사 왜곡과 논문 표절 논란에 휩싸였다. 당시 tvN '설민석의 벌거벗은 세계사' 강의 내용 중 사실과 틀린 내용이 잇따라 발견돼 지적 받았다. 또한 2010년 연세대학교 교육대학원에 제출한 역사교육학 석사 논문 '한국 근현대사 교과서 서술에 나타난 이념 논쟁연구'의 표절 의혹이 불거졌고, 출연 중이던 모든 방송에서 하차했다.

◆ 설민석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설민석입니다.
2020년 12월 석사 논문 표절 및 방송 중 부정확한 정보 전달로 인해
모든 방송에서 하차한 후 깊은 반성의 시간을 가졌습니다.
처음 역사를 접했을 때의 마음가짐으로 연구에 매진하면서
스스로를 돌아보는 시간을 보내고 있습니다.
지난 시간 동안 아낌없는 애정과 조언을 보내주신 분들께
진정성 있는 콘텐츠로 보답하고자 열심히 준비를 하였고,
곧 여러분 앞에 다시 인사를 드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짧은 자숙의 기간으로
제 과오가 쉽게 씻길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앞으로 더욱 철저하고 책임감 있는 자세로
정보 전달자로서의 역할에 충실하도록 하겠습니다.
또한 저에게 과분한 사랑을 주셨던 많은 분들과
지금도 열심히 연구 중이신 학자, 교육자분들께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