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조예영 인스타그램
사진=조예영 인스타그램


조예영과 한정민이 럽스타그램을 시작했다.

조예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생했어~ 사랑해"라고 글을 올렸다. 또한 "#돌싱글즈3 #다들고생했어 #한정민 #유현철 #김민건 #최동환 #조예영 #이소라 #변혜진 #전다빈 #행복하자 #믿음 #올인커플 #약속" 등 해시태그를 달았다. 두 사람은 식당을 찾은 모습. 다정다감한 분위기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전다빈은 "언니 진짜 고생 많아쮸!"라고 댓글을 남겼다. 한정민은 "내 누나 사랑해"라고 댓글을 달아 애정을 표현했다.

'돌싱글즈' 이날 방송에서 한정민·조예영 커플은 최종 선택 후 만남을 이어가기로 하고 교제한 지 136일째라고 밝혔다. 둘은 양가 부모님께 인사를 드렸고 내년에 재혼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