니쥬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니쥬 /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제공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NiziU(니쥬)가 정식 데뷔 1년 11개월 만에 총 4회 규모의 돔 공연을 개최하고, 여성 아티스트 사상 데뷔 후 최단기간만에 돔 무대에 오른다.

NiziU는 총 7개 도시에서 16회 공연의 첫 번째 투어 'NiziU Live with U 2022 'Light it Up''(니쥬 라이브 위드 유 2022 '라이트 잇 업')을 전개 중이다. 지난 8월 13일과 14일 일본 후쿠오카를 시작으로 8월 20일~21일 홋카이도, 8월 27일~28일 미야기, 8월 31일~9월 1일과 9월 3일~4일 도쿄에서 단독 콘서트를 성료하고 투어의 반환점을 돌았다.

4일 도쿄 국립 요요기 경기장 제1체육관에서 열린 도쿄 공연의 마지막 날에는 오는 11월과 12월 일본 2대 도시에서 개최하는 최초의 돔 공연 'NiziU Live with U 2022 "Burn it Up"'(니쥬 라이브 위드 유 2022 "번 잇 업") 소식을 깜짝 발표하고 뜨거운 반응을 모았다. NiziU는 11월 12일~13일 도쿄돔, 12월 17일~18일 오사카 교세라 돔에서 관객들과 만나 에너제틱한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멤버들은 "늘 꿈꾸던 공연장에 설 수 있게 되어 믿기지 않을 정도로 기쁩니다. 한 단계 더 파워업된 무대로 팬 여러분의 사랑과 응원에 보답하겠습니다"라고 감격적인 소감을 밝혔다.

특히 NiziU는 2020년 12월 2일 싱글 'Step and a step'(스텝 앤드 어 스텝)으로 정식 데뷔한 후 1년 11개월 만에 돔 공연을 확정했고, 이는 여성 아티스트 사상 최단기간 돔 입성 기록으로 막강한 영향력을 재입증했다. 현재 진행 중인 아레나 투어와 총 4회 규모의 첫 돔 공연으로 총합 약 3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며 '대세 걸그룹'으로서 활약을 예고했다.

이들은 데뷔 첫 투어 'Light it Up'에서 첫 번째 단독 공연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퍼포먼스로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 지난 7월 발매해 오리콘 주간 합산 싱글 차트(2022.7.18~07.24) 1위를 달성한 싱글 3집의 동명 타이틀곡 'CLAP CLAP'(클랩 클랩) 무대에서는 “드디어 만나게 되었어, Hello"와 같은 가사로 단독 대면 콘서트를 열고 팬들을 만나고 싶었던 마음을 아낌없이 표현했고, 관객들은 클래퍼와 박수 소리로 공연장을 가득 메우며 화답했다.

한편 NiziU는 9월 10일~11일 오사카, 9월 17일~18일 나고야, 10월 4일~5일 고베에서 데뷔 첫 단독 콘서트 'Light it Up'의 열기를 잇는다. 11월 12일~13일과 12월 17일~18일에는 도쿄와 오사카에서 대망의 돔 공연 "Burn it Up"을 열고 특별한 존재감을 떨친다.

윤준호 텐아시아 기자 delo410@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