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 '박학기 딸' 박정연, 솔트 엔터와 전속 계약…김선호·박신혜와 한솥밥


배우 박정연이 솔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2일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이 "무한한 잠재력을 가진 배우 박정연과 전속 계약을 맺었다"라고 전했다.

박정연은 tvN '하이바이, 마마!'에서 유리(김태희 분)와 강화(이규형 분)의 다 자란 딸 '조서우'역으로 데뷔했다. 이후 TV조선 '바람과 구름과 비'에서 명성황후 '민자영'역으로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찍으며 존재감을 알렸다.

KT Seezn, SKY, 채널A를 통해 방영된 웹툰 원작 웹드라마 '가시리잇고'에서는 데뷔 후 첫 주연을 맡아, 다재다능한 면모를 유감없이 발휘했다. 현대와 과거를 넘나드는 '민유정'역을 안정적인 연기로 소화한 것은 물론, 노래부터 기타, 가야감, 해금 등 다양한 악기를 연주하며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한 것.

지난 2월 공개된 티빙 오리지널 '아직 최선을 다하지 않았을 뿐'에서는 철없는 아빠 금필(박해준 분)의 하나뿐인 딸 '남수아'역으로 등장, 캐릭터가 가진 결핍과 불안정한 감정을 안정적으로 표현하며 배우로서의 성장 가능성을 보여주었다.

솔트 엔터테인먼트 측은 "연기, 노래, 연주 등 다방면에서 재능을 두루 갖춘 박정연과 새로운 시작을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 무궁무진한 성장 가능성과 역량을 가진 박정연이 다양한 작품을 통해 즐겁고 건강하게 연기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앞으로 배우로서 한 단계, 한 단계 성장해 나갈 박정연에게 많은 관심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한편, 박정연과 전속 계약을 맺은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김정화, 박신혜, 박희순, 김선호, 김주헌, 홍승범, 장도하가 소속돼 있다.

류예지 텐아시아 기자 ryuperst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