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주리, 본인은 '예쁜척' 셀카 올리고…김미려는 '엽기 사진' 투척 [TEN★]


코미디언 정주리가 김미려를 향한 그리움을 드러냈다.

정주리는 13일 자신의 SNS에 “오랜만에 스케줄”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엔 차 안에서 찍은 정주리의 셀카가 담겼다. 풀 메이크업에 헤어 손질까지 마친 모습. 이어진 게시물엔 파란 수염 자국 등 분장을 한 김미려의 ‘엽기 사진’이 담겼다. 이와 함께 정주리는 “너무너무 보고 싶다 나의 김미려”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주리는 2015년 한 살 연하 남편과 결혼했다. 부부 사이에는 네 아들을 두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